@ 장소 : 경기도 의왕시 초평동 12-4 왕송호수 공영주차장~왕송호수 연꽃단지

@ 날짜 : 2019.7.21.(일)

@ 날씨 : 비오는 날 여름

@ 주차비 : 1시간 이내 1,000원 / 1시간~3시간 2,000원 / 3시간~6시간 3,000원 / 6시간~9시간 4,000원


의왕 왕송호수 연꽃단지

비 오는 일요일 오후, 우리 신혼부부는 의왕 왕송호수 연꽃단지로 데이트를 나섰다.

의왕시 초평동 왕송호수공영주차장에 주차하고 

내사랑과 한 우산을 쓰고 보폭 맞춰가며 나란히 함께 의왕 왕송호수 연꽃단지 콘크리트 둑방길을 걸었다.

비가 와 시원한 기운과 연꽃과 수련에서 나오는 식물의 향을 진하게 느낄 수 있었다.


수련 연못

수련 모양 조명과 수련을 볼 수 있었으며,

그리고 대포같이 긴 렌즈를 장착한 DSLR 카메라를 든 사진사분들로 문전성시를 이뤘다.


수련이 고개를 빼꼼히 내밀어 그 모습을 뽐내더라도

그 주변이 그냥 진흙 바닥이었다면 비오는 날 굳이 그 옆으로 걷기 싫었을 텐데


수련 연못 주위 산책로 땅에 야자 매트가 전방위로 잘 깔려있어서 걷기에 불편함이 없었다.


논병아리떼

수련 주변에서 논병아리가 무리 지어 고개를 잠방잠방 물속에 넣으며 먹이를 찾는 모습도 볼 수 있었다.


왕송호수 연꽃단지의 정적인 수련과 동적인 논병아리떼를 한눈에 조망한다.


연꽃잎

비가 와 커다란 연꽃잎에는 물방울이 맺혔고, 

비바람 따라 연꽃잎 테두리 안에서 빗물 이슬방울이 이리저리 춤추기도 하고

위쪽 연꽃잎에 고여있던 이슬이 아래로 낙수하기도 했다.


춤추는 빗물 이슬방울을 짧은 동영상으로 담았다.


수련꽃과 수련잎

빗물에 촉촉이 젖은 노란색 수련들이 비가 와 온몸이 시원하다며 활짝 미소 띠고 있다.


핑크색 수련

핑크빛 수련들도 이에 질세라 나도 좋아하며 만세를 부르고 있다.


야자 매트길

수련 주변으로 난 길은 이렇게 야자 매트가 잘 깔려 있어

비가 오는 날임에도 운동화 속으로 물이 들어올까, 진흙이 들어올까 걱정 없이 

내사랑과 한 우산 속에서 단둘이 걷기 데이트를 하기에 참 좋았다.

그리고 길 양옆으로 전구 조명이 달려있어 야경도 운치 있을 것 같았다.


수련꽃 연못과 전망대 정자

수많은 수련이 핀 연못 뒤쪽으로 멀리 전망대 정자가 보인다.


노란 수련꽃

많은 분이 그냥 지나치지 못하고 사진을 찍고 가는

인기몰이 제대로 하고 있던 수련 사총사를 나도 스마트폰 사진으로 담아봤다.


어? 이곳도 물 한가운데 논병아리 떼다.


논병아리떼

다들 우리 신혼부부를 눈 마주쳐 쳐다보기 부끄러워 

나와 내사랑에게 요염하게 엉덩이 자랑만을 하는구나.


잠방잠방 부리를 물에 넣으며 먹이를 찾는 논병아리 모습을 동영상으로 담을 수 있었다.


연못 위 넓은 범위에 퍼져 자태를 뽐내는 수련꽃과 수련잎을 실컷 볼 수 있었다.


전망대 정자에 올라 높은 곳에서 수련들을 조망하기도,


전망대 정자에서 내려다본 연꽃밭

끝없이 펼쳐진 연꽃잎과 중간중간 꽃이 핀 연꽃을 조망할 수도 있었다.


전망대 정자 2층 정상 난간 위로 본 넓은 연꽃밭의 초록 풍경이 장관이다.


청둥오리 2마리

청둥오리 2마리가 둥둥 헤엄치다가 날아가는 모습도 볼 수 있었다.

날아가는 오리를 신기하게 쳐다보고, 내사랑 역시 나는 오리를 보고 놀란 표정도 보았는데,

오리는 날 수 없다고 엄마한테 혼났다는 체리필터 오리날다 노래 가사가 문득 떠올랐다.


청둥오리가 몸이 가려웠는지 큰 몸짓으로 몸을 긁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전망대 정자에서 내려다본 연꽃밭2

전망대 정자 정상에 올라 내려다본 연꽃 단지 모습,

비가 와 그런지 초록 연꽃잎이 더욱 진하고 싱그럽게 비쳤다.


배롱나무꽃도 개화를 할 준비를 한창 하고 있었다.

오늘 비를 맞았으니 기지개를 한번 펴고 예쁜 핑크색 꽃을 곧 활짝 틔우겠지.


레일바이크 철로 바로 옆으로 노란 금계국이 화사하게 피어있었다.


철로를 따라 레일바이크가 다가오고 있었고,

그 옆 꽃밭에는 흰나비가 여러마리 날아다니고 있어

자연의 아름다움을 제대로 느낄 수 있었다.


왕송호수에 서식하는 식물 팻말

왕송호수에 서식하는 식물 목록이 사진과 함께 팻말로 잘 나와 있었다.


주황빛 능소화는 화려했던 초여름을 이미 화사하게 피며 잘 즐겼는지,

이제는 곧 꽃이 질 것 같은 모습이었다.


개망초

빗방울을 머금은 개망초의 모습을 보고, 

집에 귀가해서는 우리 부부 저녁 식사 반찬으로 계란프라이를 하나씩 먹었다.


울타리 밑 개망초 군락지

울타리 옆으로 살포시 내려앉은 눈처럼 지천으로 흐드러지게 핀 개망초 군락지가 아름답게 눈에 비쳤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의왕시 초평동 12-4 | 왕송호수공영주차장
도움말 Daum 지도
  • 이전 댓글 더보기
  • 담덕01 2019.07.25 16:03 신고

    여기 좋죠. 주변에 철도박물관도 있고 레솔레파크(왜 이름을 이렇게 바꿨는지 모르겠지만)도 있고
    멀지 않은 분들에게 하루 나들이 장소로 추천할만 합니다. ^^

  • 까칠양파 2019.07.25 18:15 신고

    가까운 곳이면 가보려고 했는데, 의왕이면 너무 머네요.
    올려준 사진과 영상으로 대리만족 하고 갑니다.ㅎㅎ

  • 둘리토비 2019.07.25 23:17 신고

    청초한 모습과 자연 그대로의 모습이 잘 살아있네요.
    레일 바이크 철길을 찍으신 것은 완전 작품 사진입니다~

    영상까지, 아주 풍성하게 담아내셔서 잘 보면서 마음의 고단함을 씻겨냅니다~

  • 미.야 2019.07.25 23:40 신고

    왜... 수련이 이렇게나 이쁜 꽃이군요! 진짜 너무 이뻐요ㅠㅠ

  • 재우니 2019.07.26 01:43 신고

    와... 비오는날 찍었군요. 좋네요.

  • 욕망의 효블리 2019.07.26 01:49 신고

    비온후 호수 공원풍경이 멋지네요.^^
    연잎에 맺힌 물방울 모습이 한폭의 수채화 같아요.

  • 멍수짱이 2019.07.26 03:51 신고

    청둥오리부터 논병아리까지 생생한 자연의 모습 잘 보고갑니다 ㅎㅎ

  • 청결원 2019.07.26 06:47 신고

    오늘도 즐거운 하루 시작 하세요~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 방구석미슐랭 2019.07.26 08:58 신고

    비 오는 날 찍어서 그런가 뭔가 색감이 더 진해지는 느낌~ 잠방잠방이라는 글 표현도 좋구요~ 마음이 힐링되는 여행프로그램 한 편 보는 느낌입니다! :)

  • 영도나그네 2019.07.26 11:14 신고

    의왕의 왕송호수 연꽃단지에 정말 아름다운
    수련들이 활짝핀곳으로 두분이 정겨운 데이트를
    즐기다 오셨군요..
    빗물을 머금고 있는 청초한 수련들과 함께 열심히
    먹이활동을 하고 있는 귀여운 논병아리 모습들이
    어우러져 멋진 풍경들을 연출하고 있는것 같습니다.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 Raycat 2019.07.26 15:22 신고

    저도 연꽃 구경하러 한번 나가야 겠어요..ㅎ.ㅎ

  • garam_林 2019.07.26 17:30 신고

    비오는 날, 산책이 의외로 괜찮더라구요.^^
    논병아리떼, 보고 있으니 힐링이네요. 자연과 동물이 우리에게 얼마나
    위안을 주는지... 환경을 더 잘 보존해야합니다.
    호수 주변이라 더 운치가 더해지는 듯 해요. 우중 데이트 제대로 하셨네요.^^

  • 큐빅스™ 2019.07.27 01:59 신고

    집에서 가까운 곳인데 저렇게 연꽃이 만발했네요~
    사진보니 시간날때 찾고 싶습니다^^

  • 다이천사 2019.07.27 08:20 신고

    비가 한바탕 쏟았으니 오늘같은날 가면 참좋겠네요~^^

  • sword 2019.07.28 06:47 신고

    자연을 보며 산책하는 일상 같아 너무 좋네요 ^^

  • 블라 블라 2019.07.28 20:41 신고

    전 항상 어디를 가고 연꽃잎만 보았지 저렇게 활짝핀 연꽃은 본적이 없네요 ㅠ

  • 히티틀러 2019.07.28 23:32 신고

    저 새가 폴더 이름인 논병아리인가요ㅋㅋㅋ
    실제 보는 건 처음인 거 같아요.
    비오는 날 약간 흐릿한 날씨의 수련이라 더 운치가 있는 거 같네요.

    • 잉여토기 2019.08.03 23:41 신고

      폴더이름 논병아리 ㅋㅋ 맞네요.
      비오는 날 수련 운치있고 예쁘더라고요.

  • 첼시♬ 2019.07.30 12:59 신고

    논병아리는 책으로만 봤는데 이렇게 사진으로 따로 보는 건 처음이에요. +_+
    부리를 바삐 움직이는 게 귀여워요.
    그러고보니 논병아리는 다 커도 병아리네요?! ㅋㅋㅋㅋㅋ

    • 잉여토기 2019.08.03 23:43 신고

      그러게요, 논병아리는 다 커도 논병아리네요. ㅋㅋ
      부리 물에 넣어 쪼았다가 뺐다가 바삐 움직이는 게 귀엽더라고요.

  • Chatterer 2019.08.05 00:50 신고

    잉여토기님 안녕하세요 ^^
    연꽃단지는 입장료는 따로 없는건가요 ??ㅎㅎㅎ
    의왕이면 집이랑 가까운데
    이런곳은 정말 처음보네요
    오빠님과 저는 집에만 있는걸 좋아하다보니
    어딜돌아다니지 않아서
    데이트코스는 어디가 어딘지 잘 모르겠더라구요 ㅎㅎ
    연꽃단지가 사진으로 보니
    엄청 넓어보이네요
    주변에 뻥 뚫려있어서 갑갑해 보이지도 않는느낌이에요 ^^
    나중에 오빠님과 함께
    슬슬 걸으러 가야겟어요 ~
    좋은정보 잘 알아갑니다 ㅎㅎㅎ
    공감꾹 다른것도 꾸욱 누르고 다녀갑니다 ^^
    내일도 좋은하루 보내세요 ~

    • 잉여토기 2019.08.05 02:39 신고

      별도의 입장료는 없어요.^^
      여름철 수려하고 시원한 풍경의 수련과 연꽃 보기 딱 좋은 계절이지요.
      비가 오는 날에 야자 매트를 밟고 걸으니 발도 안 버리고, 수련 연못 사이로 논병아리가 무리지어 물장구 치며 노는 모습도 볼 수 있어 좋았어요.

  • N.Tik.P 2019.08.17 13:55 신고

    점점 가을이 다가오고 있는 요즘에
    방문하면 너무 덥지도 않고 기분도 좋아질 것 같아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