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장소 : 경기도 의왕시 초평동 12-4 왕송호수 공영주차장~왕송호수 연꽃단지

@ 날짜 : 2019.7.21.(일)

@ 날씨 : 비오는 날 여름

@ 주차비 : 1시간 이내 1,000원 / 1시간~3시간 2,000원 / 3시간~6시간 3,000원 / 6시간~9시간 4,000원


의왕 왕송호수 연꽃단지

비 오는 일요일 오후, 우리 신혼부부는 의왕 왕송호수 연꽃단지로 데이트를 나섰다.

의왕시 초평동 왕송호수공영주차장에 주차하고 

내사랑과 한 우산을 쓰고 보폭 맞춰가며 나란히 함께 의왕 왕송호수 연꽃단지 콘크리트 둑방길을 걸었다.

비가 와 시원한 기운과 연꽃과 수련에서 나오는 식물의 향을 진하게 느낄 수 있었다.


수련 연못

수련 모양 조명과 수련을 볼 수 있었으며,

그리고 대포같이 긴 렌즈를 장착한 DSLR 카메라를 든 사진사분들로 문전성시를 이뤘다.


수련이 고개를 빼꼼히 내밀어 그 모습을 뽐내더라도

그 주변이 그냥 진흙 바닥이었다면 비오는 날 굳이 그 옆으로 걷기 싫었을 텐데


수련 연못 주위 산책로 땅에 야자 매트가 전방위로 잘 깔려있어서 걷기에 불편함이 없었다.


논병아리떼

수련 주변에서 논병아리가 무리 지어 고개를 잠방잠방 물속에 넣으며 먹이를 찾는 모습도 볼 수 있었다.


왕송호수 연꽃단지의 정적인 수련과 동적인 논병아리떼를 한눈에 조망한다.


연꽃잎

비가 와 커다란 연꽃잎에는 물방울이 맺혔고, 

비바람 따라 연꽃잎 테두리 안에서 빗물 이슬방울이 이리저리 춤추기도 하고

위쪽 연꽃잎에 고여있던 이슬이 아래로 낙수하기도 했다.


춤추는 빗물 이슬방울을 짧은 동영상으로 담았다.


수련꽃과 수련잎

빗물에 촉촉이 젖은 노란색 수련들이 비가 와 온몸이 시원하다며 활짝 미소 띠고 있다.


핑크색 수련

핑크빛 수련들도 이에 질세라 나도 좋아하며 만세를 부르고 있다.


야자 매트길

수련 주변으로 난 길은 이렇게 야자 매트가 잘 깔려 있어

비가 오는 날임에도 운동화 속으로 물이 들어올까, 진흙이 들어올까 걱정 없이 

내사랑과 한 우산 속에서 단둘이 걷기 데이트를 하기에 참 좋았다.

그리고 길 양옆으로 전구 조명이 달려있어 야경도 운치 있을 것 같았다.


수련꽃 연못과 전망대 정자

수많은 수련이 핀 연못 뒤쪽으로 멀리 전망대 정자가 보인다.


노란 수련꽃

많은 분이 그냥 지나치지 못하고 사진을 찍고 가는

인기몰이 제대로 하고 있던 수련 사총사를 나도 스마트폰 사진으로 담아봤다.


어? 이곳도 물 한가운데 논병아리 떼다.


논병아리떼

다들 우리 신혼부부를 눈 마주쳐 쳐다보기 부끄러워 

나와 내사랑에게 요염하게 엉덩이 자랑만을 하는구나.


잠방잠방 부리를 물에 넣으며 먹이를 찾는 논병아리 모습을 동영상으로 담을 수 있었다.


연못 위 넓은 범위에 퍼져 자태를 뽐내는 수련꽃과 수련잎을 실컷 볼 수 있었다.


전망대 정자에 올라 높은 곳에서 수련들을 조망하기도,


전망대 정자에서 내려다본 연꽃밭

끝없이 펼쳐진 연꽃잎과 중간중간 꽃이 핀 연꽃을 조망할 수도 있었다.


전망대 정자 2층 정상 난간 위로 본 넓은 연꽃밭의 초록 풍경이 장관이다.


청둥오리 2마리

청둥오리 2마리가 둥둥 헤엄치다가 날아가는 모습도 볼 수 있었다.

날아가는 오리를 신기하게 쳐다보고, 내사랑 역시 나는 오리를 보고 놀란 표정도 보았는데,

오리는 날 수 없다고 엄마한테 혼났다는 체리필터 오리날다 노래 가사가 문득 떠올랐다.


청둥오리가 몸이 가려웠는지 큰 몸짓으로 몸을 긁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전망대 정자에서 내려다본 연꽃밭2

전망대 정자 정상에 올라 내려다본 연꽃 단지 모습,

비가 와 그런지 초록 연꽃잎이 더욱 진하고 싱그럽게 비쳤다.


배롱나무꽃도 개화를 할 준비를 한창 하고 있었다.

오늘 비를 맞았으니 기지개를 한번 펴고 예쁜 핑크색 꽃을 곧 활짝 틔우겠지.


레일바이크 철로 바로 옆으로 노란 금계국이 화사하게 피어있었다.


철로를 따라 레일바이크가 다가오고 있었고,

그 옆 꽃밭에는 흰나비가 여러마리 날아다니고 있어

자연의 아름다움을 제대로 느낄 수 있었다.


왕송호수에 서식하는 식물 팻말

왕송호수에 서식하는 식물 목록이 사진과 함께 팻말로 잘 나와 있었다.


주황빛 능소화는 화려했던 초여름을 이미 화사하게 피며 잘 즐겼는지,

이제는 곧 꽃이 질 것 같은 모습이었다.


개망초

빗방울을 머금은 개망초의 모습을 보고, 

집에 귀가해서는 우리 부부 저녁 식사 반찬으로 계란프라이를 하나씩 먹었다.


울타리 밑 개망초 군락지

울타리 옆으로 살포시 내려앉은 눈처럼 지천으로 흐드러지게 핀 개망초 군락지가 아름답게 눈에 비쳤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의왕시 초평동 12-4 | 왕송호수공영주차장
도움말 Daum 지도
  • Normal One 2019.07.24 00:14 신고

    오.. 의왕호수 바로 옆이라 대중교통으로 가기도 편하겠어요! 거기다 역 반대편(...이라기에 역이 좀 크지만)에는 철도박물관도 있구요.ㅋㅋ

  • 아이리스. 2019.07.24 00:16 신고

    비오는날 데이트라~운치 있는데요~^^
    연꽃단지를 잘 가꾸어 놓았네요.
    연꽃 시즌이라 연꽃이 많이 피었을거라 예상했는데 아직이네요
    다행히 수련이 많이 피어 있어 다행이에요~
    개망초는 은근 여름을 대표하는 꽃이 되어 버린것 같아요~~ㅎㅎ

  • 버블프라이스 2019.07.24 04:39 신고

    와이프분과 의왕 왕송호수 연꽃단지 데이트를 하고 오셧군요? 핑크빛 수련도 예쁘고, 비가 오는 날이라 그런지 운치도 있네요^^
    태풍 이후로 폭염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건강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 *저녁노을* 2019.07.24 05:56 신고

    연꽃의 계절이군요.
    수련...곱게 피었어요.ㅎㅎ
    잘 보고가요

  • 공수래공수거 2019.07.24 07:10 신고

    의왕 왕송호수 연꽃이로군요..
    즐거운 데이트를 하셨습니다.
    저도 이번주 비만 안 오면 나설까 합니다..ㅎ

  • pennpenn 2019.07.24 07:12 신고

    수련이 예쁘게 피었군요.
    연꽃마저 피면 장관이겠어요.

    비가 오락가락 하니 공기가 매우 맑습니다.
    수요일을 잘 보내세요.

  • 오달자 2019.07.24 07:25 신고

    와아~~~
    의왕 호수에 수련 군락지가 있었군요!
    몰랐습니다.
    집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인데...ㅎㅎ

    오늘같이 비 오는 날 봐도 운치 있을듯 하네요~^^
    예쁜 수련 모습 담아주셔서 잘~~보고 갑니다~~^^

  • 봉리브르 2019.07.24 07:30 신고

    비오는 날의 수련,
    그 청초함이 한결 돋보입니다..^^

  • jshin86 2019.07.24 07:44 신고

    논병이리가 혹시 오리 아니에요?^^

    오리도 조금은 나는거 같은데요.
    암만봐도 오리 같아요.

    오늘도 이쁘게 데이트 아주 잘하고 오셨네요.
    이웃님이 참 다정한 성품인거 같아요.
    글에서 느껴집니다.

  • anne_loving 2019.07.24 07:46 신고

    벌써 수련계절이 왔네요!! 사진으로만 봐도 운치있어 보여요 :)

  • 풀칠아비 2019.07.24 07:56

    의왕 왕송호수 모르고 있었네요. 백운호수는 가 본 적이 있는데 말입니다.
    연꽃 보러 가야겠네요. ^^